구글어스/구글맵2007. 11. 12. 09:11
11월 7일자 구글 LatLong 블로그 소식입니다. 주유소에서 구글맵 및 구글 검색 서비스를 제공한다는 내용입니다.

사실, 요즘 집이나 사무실에 있을 때는 대부분 인터넷에 연결할 수 있기 때문에 간단히 마우스를 몇번만 클릭하면 원하는 정보를 찾을 수 있지만, 집밖에 나서면 무선인터넷이 연결되는 지역에 노트북같은 기기가 있어야만 지역정보를 찾을 수 있는 게 현실입니다.

물론 핸드폰을 사용해서 검색을 하거나, 지도를 볼 수도 있겠지만, 컴퓨터보다는 많이 불편합니다. Gilbarco의 보도자료에 따르면, "운전석에 앉아서 노트북 등으로 검색을 하거나, 사람들에게 길을 묻는 것보다 훨씬 안전"할 것이라고 이야기하고 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런 면에서 주유소를 통해 관련정보에 접근할 수 있다면 아주 편리할 것 같습니다. 예를 들어 우리나라 고속도로의 경우 휴게소마다 교통정보를 제공해주는 곳이 있습니다만, 자유롭게 검색하기 보다는 일방적으로 자료를 제공받는 정도죠. 특히 미국의 경우 대부분 셀프서비스를 하기 때문에 주유를 하고나서 검색을 하는 것도 그다지 부담이 되지 않을 것 같습니다.

특히, 별도의 단말기를 설치하는 것이 아니라, 주유 펌프에 달려있는 칼라 스크린에서 검색을 할 수 있기 때문에, 기름을 넣는 짧은 시간이나마 심심치 않을 것 같습니다.

민, 푸른하늘
====
http://google-latlong.blogspot.com/2007/11/google-on-go.html
Wednesday, November 7, 2007 at 10:29 AM

제가 어렸을 적, 저는 부모님의 차 뒷좌석에 앉아서 길을 묻기위해 차를 세울 것인지 말 것인지 의논하는 것을 많이 보았습니다. 저는 부모님을 끔찍하게 사랑하지만, 뉴욕에서 플로리다까지갈 때 I-95번 도로를 타려고 이리저리 헤메던 것 만은 아직도 이해할 수 없습니다.

따라서, 주요소에서 경로안내 및 인근 업소 정보를 제공할 수 있도록 Gilbarco Veeder-Root와 공동작업을 하게 되었을 때 매우 흥분되었습니다. 지역정보는 우리 구글 사용자에게 매우 중요하며, 특히 집이나 사무실이 아닌 곳에서는 더욱 중요합니다. Jet BlueVirgin America 항공사에서 비행중에 구글맵을 사용할 수 있도록 작업한 것과 유사하게, 우리는 언제 어디서든 사용자들이 구글 검색 정보를 접근할 수 있도록 하고자 합니다.

이러한 정보를 사용해 가족 휴가길에 도움이 될 수 있기를 바랍니다.

좀 더 상세한 정보를 원하시면 Gilbarco의 보도자료를 참고하세요.



====
구글 LatLong 블로그 목록 : http://heomin61.tistory.com/6

Posted by 푸른하늘 푸른하늘이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아이디어 좋네요

    2007.11.10 00:3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 제 생각에도 꽤 쓸만한 아이디어 같습니다. 들러주셔서 감사합니다~

    2007.11.10 09:55 [ ADDR : EDIT/ DEL : REPLY ]
  3. 셀프주유가 보편화된 외국에서는 꽤나 유용한 서비스일 것 같네요. 우리나라에선 아직 ^^ 저는 구글이 주요소에 무선랜 깔아서 자기 단말로 검색할 수 있게 한 줄 알았습니다~ 주유기에 달린 모니터로 하는군요... 역시 창조적인 구글입니다~

    2007.11.12 17:05 [ ADDR : EDIT/ DEL : REPLY ]
  4. 알 수 없는 사용자

    역시 구글다운 서비스네요...

    2009.07.06 23:05 [ ADDR : EDIT/ DEL : REPLY ]